경기도의회 김호겸 의원, 5분 자유발언 통해 수원시 팔달구 중학교 건립 촉구 > 정치/시사

본문 바로가기
    • 흐림 30%
    • 15.0'C
    • 2024.04.22 (월)
  • 로그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시사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김호겸 의원, 5분 자유발언 통해 수원시 팔달구 중학교 건립 촉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 24-03-01 11:00

본문

NE_2024_BRMCJU44683.jpg

“미래 수요예측을 제대로 하지 않은 상태로 수원역 주변이 개발되고 있어 팔달구에 살고 있는 아이들의 교육환경의 질은 현저히 떨어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김호겸 의원(국민의힘, 수원5)은 2월 29일 경기도의회 제373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 5분자유발언을 통해 수원시 팔달구 중학교 건립을 촉구했다.

이날 김호겸 의원은 수원지역은 재개발 등으로 인해 인구 유입이 지속되고 있어 학생 인구가 많은 대표 인구 밀집 지역이며, 다른 학군에 비해 범주가 넓어 지역별 불균형 해소를 위한 학군 세분화가 필요한 상황임을 설명했다.

특히, 수원 내 팔달구 지역 일부는 중학교 예비 입학자들에게서 배정을 원하는 학교에 쏠림 현상이 일어나고 있어 교실은 과밀 상태이며, 원하는 중학교 배정을 받지 못한 학생들은 가까운 중학교를 앞에 두고도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30~40분을 등교 시간으로 소요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팔달구 중학교 문제는 해결의 실마리가 없는 상태인데도 인근 재개발 추진이 진행되고 있어 이후에도 인구 유입으로 인한 학교 과밀 상황은 불 보듯 뻔한데, 설상가상으로 팔달구에 위치한 수원 제일중학교마저 2027년 당수동으로 이전을 확정했다고 전했다.

김호겸 의원은 “수원 팔달구 중학교 과밀의 시초는 지난 2006년 중학교 1개교가 입교 예정이었으나 수원시 교육지원청에서 매입에 대한 예산 부족과 학생 수급의 문제를 들어 2008년 건립 계획을 전면 취소하면서부터였다”며 “이는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수원시, 경기도교육청이 사업성과 예산 문제로 서로 떠넘기다 결국 중학교 건립을 전면 취소한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아울러 “수원의 인구 유입은 증가되고 있지만 그에 따른 학교 및 교실 부족에 대한 대책이 전혀 없어 팔달구 아이들의 교육환경의 질은 저하되고 있다”며 “도교육청이 교육환경 개선과 주민의 교육복지 향상을 위해 중학교 신설 또는 증설에 적극 나서줄 것”을 촉구했다.

한편, 이날 본회의장 방청석에는 수원초등학교 학부모회와 교육환경개선연합회 단체 20여 명이 김호겸 의원의 5분자유발언을 듣고 공감하며, 경기교육에서 중요하고 시급한 일이 무엇인지 주민들의 삶과 연결 지어 생각해 달라고 당부했다.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모바일버전
 
본 사이트는 이메일주소를 무단수집하는 행위를 거부합니다. [법률 제 8486호]
[사무실](우)13176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광명로 353 (금광2동 3128번지 3층) [발행소]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진1동 1160번지
TEL/ 대표전화] 010-3487-1234/0505-227-5000 FAX/ [대표e메일] hijam1234@gmail.com
[등록번호]경기, 아51142 [창간일] 2015년 1월13일 [발행인/편집인] 김낙현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낙현
.

Copyrights ⓒ 2015 아트성남문화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