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둔촌문화제에 '지승공예' 특별초대전 열려.. > 문화/예술

본문 바로가기
    • 맑음
    • 10.0'C
    • 2023.12.08 (금)
  • 로그인
사이트 내 전체검색

문화/예술

문화 성남 둔촌문화제에 '지승공예' 특별초대전 열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 23-11-16 08:53

본문

undefined

- 홍연화 성남시 공예명장 제1호 ‘달항아리’ 외 전시해

성남시의 역사 속 큰 어른으로 추앙받고 계시는 경기도기념물 제219호 둔촌 이집 선생을 기리는 ‘제8회 둔촌문화제’ 행사의 일환으로 ‘지승공예 특별초대전’이 11월 18일 성남시청 온누리홀 앞에서 성남문화원(원장 김대진)주최, 경록지승보존연구회(회장 홍연화)주관으로 열린다.

이번 지승공예전은, 성남을 중심으로 국내외에서 많은 전통문화 활동을 하고 있는 홍연화 성남시 공예명장 제1호와 그의 제자들의 모임인 ‘경록지승보존연구회’ 회원인 현정옥, 이순애, 김인선, 이정수, 김진영, 장미, 황연실이 참여해 홍연화 ‘달항아리’, 현정옥 ‘예단함’, 이순애 ‘약장’ 등 20여 작품이 전시된다.

‘경록지승보존연구회’는 그동안 많은 창작활동을 펼치며, 제1회 전시회는 2017. 11. 6 ~ 11. 10, 성남시청 공감갤러리, 제2회 전시회는 2020. 4. 19 ~ 5. 30 ‘화엄사 성보박물관’, 코로나 19로 2년간 전시회를 못 열고, 제3회 전시회는 2023. 3. 20부터 24일까지 서울 압구정동 소재 포스코건설 홍보관 ‘더샵갤러리’에서 개최하여 우리고유의 전통문화인 ‘지승공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린 바 있다.

'지승공예'란, 한지를 가늘고 길게 자른 뒤 꼬아서 끈을 만들고 다시 겹줄을 꼬아 갖가지 기법으로 엮어 다양한 생활용품을 만드는 전통공예이며, 단순하고 투박해 보이지만 자연스러움과 우리 조상들의 소박한 마음이 담겨있다.

이번 특별초대전을 준비한 홍연화 명장은, 2019년에는 이탈리아 밀라노 트리엔날레 ‘한국공예 법고창신展’에 초대작가로 참가, ‘2021이탈리아와 함께하는 온라인 공예유람展’ 한국공예명품백선-‘아홉 개의 의자’ 대표작가 9인으로 선정되어 참여했고, 2012년부터는 전국장애인 기능경기대회 한지공예 직종 심사장, 대한민국미술대전 초대작가. 심사위원 등 왕성한 활동을 해오며, 성남문화원을 중심으로 복지회관, 다문화센터, 지역아동센터 등 다양한 연령층을 대상으로 지승공예 강의와 체험봉사를 이어가고 있으며, 특히 '경기도공예품대전'에서 성남시가 대상, 은상과 단체 최우수상 수상하는데 탁월한 지도력으로 성남시를 공예의 메카로 만드는 선두 주자로 활동하고 있다.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모바일버전
 
본 사이트는 이메일주소를 무단수집하는 행위를 거부합니다. [법률 제 8486호]
[사무실](우)13176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광명로 353 (금광2동 3128번지 3층) [발행소]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진1동 1160번지
TEL/ 대표전화] 010-3487-1234/0505-227-5000 FAX/ [대표e메일] hijam1234@gmail.com
[등록번호]경기, 아51142 [창간일] 2015년 1월13일 [발행인/편집인] 김낙현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낙현
.

Copyrights ⓒ 2015 아트성남문화 All Rights Reserved